본문 바로가기 대 메뉴 바로가기
우리는 미래를
선도하며 나아갑니다

보도자료

CJ헬스케어, 공정거래 자율준수 등급평가 ‘AA’ 획득 2018.01.02

2018.1.2 (화)
CJ헬스케어, 공정거래 자율준수 등급평가 ‘AA’ 획득

- CJ헬스케어, 지난 12 28, 2017년 공정거래 자율준수 등급평가서 업계 최고 등급인 ‘AA’ 획득

- 2014년 출범 이후 자율준수 프로그램 강화 선포 및 Compliance팀 확대·개편, 인력증원 통해 전문성 강화

- CP레터 통해 임직원들에게 제약업계 최신 CP정보 전달 및 매월 CP위원회 시행

사진1. CJ헬스케어CI
사진.  CJ헬스케어CI

CJ헬스케어(대표: 강석희)는 공정거래위원회가 주관하는 공정거래 자율준수프로그램

(Compliance Program, 이하 CP) 등급 평가에서 업계 최고 수준인 ‘AA’를 획득했다고 2일 밝혔다.

CJ헬스케어는 2014 4, CJ제일제당 제약사업부문으로부터 독립 분사한 이후 같은 해 6 CP강화를 선포하고 강석희 대표 이하 전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준법경영과 정도영업의 정착을 위해 노력해왔다.

Compliance팀을 확대, 개편하면서 CP 전문성을 강화했으며, 자율준수관리자를 중심으로 정기적인 CP교육 및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있다.

또 전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CP행동강령 선서 및 자율준수 서약을 진행하며 올바른 공정거래 문화를 내재화하도록 했다.

매월 CP
위원회를 여는 동시에 사내 자율준수 이행 수준을 평가해 우수 직원들에게는 시상을 하고 규정 위반자에 대해서는 퇴직, 정직, 감급 등 강력한 인사징계를 진행하는 등 철저한 신상필벌을 통해 CP정착에 노력해 왔다.

임직원들에게 제약업계의 CP동향 및 이슈가 담긴 CP레터를 정기적으로 배포하고 있으며 내, 외부고발 시스템 활성화를 위해 회사 홈페이지 내 제보하기메뉴를 보완해 CP준수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CJ헬스케어 자율준수관리자 김기호 상무는 “제약업은 타 산업에 비해 투명한 영업활동과 윤리기반의 경영활동이 더욱 중요하다이번 CP등급평가에서 ‘AA’ 획득을 계기로 CJ헬스케어가 CP준수 리딩기업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CJ헬스케어는 CP문화 확산을 위해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대내외 CP특강을 진행하고 있으며, 매월 전국 사무소를 방문해 공정거래법, 약사법, 공정거래규약, CP가이드라인 등을 교육하고 있다. ()

김민수 대리 (전략지원실)
목록